HOME 사회 날씨&포토
[날씨워치] 수능일, 한파특보...전국 기온 영하로 떨어져
상암 디지털미디어시티 모습 (사진=뉴스워치 진성원 기자)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올해 수능일은 전국적으로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수험생들의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목요일인 14일은 전국이 맑겠으나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는 가끔 구름이 많겠다.

또, 서울, 경기, 강원영서, 강원산지에는 한파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낮아 매우 춥겠다.

아침 기온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13일보다 4~10도 가량 낮아 영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다. 특히, 전국 대부분의 지역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5~10도 더 낮아 매우 춥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3도, 춘천 영하5도, 강릉 1도, 수원 영하 2도 되겠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5도, 춘천 5도, 강릉 8도, 수원 6도 되겠다.

14일 새벽부터 아침 9시 사이 충남 서해안과 전라도에는 비 또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충청내륙과 경북서부내륙에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