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지구촌
MBN "장대환 회장 사퇴, 투명 경영"...자본금 편법충당, 검찰 기소

[뉴스워치=김은정 기자] MBN이 종합편성채널 설립 과정에서 자본금 편법 충당 혐의로 검찰에 의해 기소되자 12일 '회장 사퇴' 입장을 밝혔다.

MBN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오늘 발표된 검찰의 수사 결과를 무겁게 받아들인다"며 "먼저 장 회장이 그동안의 의혹에 대한 책임을 지는 차원에서 MBN 회장직에서 사임하고 경영에서 손을 뗄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검찰 수사에서 제기된 각종 의혹에 대해서는 향후 진행될 재판과정에서 진정성 있게 소명할 것이며, 뼈를 깎는 노력으로 경영혁신을 시작한다"고 덧붙였다.

김은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