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지구촌
백화점·면세점 산별노조 출범...조합원 3천여명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김은정 기자]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서비스연맹은 9일 신당동 공감센터에서 '백화점·면세점 판매 서비스 노조'(이하 백화점·면세점 노조) 출범대회를 개최했다.

백화점·면세점 노조는 산별노조로, 로레알코리아 노조를 포함한 6개 노조의 참여로 출범했다. 이들 노조의 산별노조 전환 방안은 지난달 말 조합원 총투표로 가결됐다.

이들 노조의 조합원은 3000여명이다.

노조측은 백화점과 면세점 등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의 노동 조건 개선을 위해 산별노조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김은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