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지구촌
서울 지하철 9호선 2·3단계 구간 '노사합의'...파업 종료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김은정 기자] 서울 지하철 9호선 2·3단계(언주역∼중앙보훈병원역)를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은 노조와 9일 오후 1시 2019년 임금협상을 최종 타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해당 구간의 파업이 이틀 만에 종료됐다.

노조(서울메트로9호선지부)는 지난 4개월에 걸친 사측과 교섭에서 합의점을 찾지 못해 7일 오전 5시부터 9일까지 사흘간 파업에 돌입했다.

노사는 파업 이후에도 교섭을 이어오다 3일차인 이날 오전 10시부터 제18차 임금 및 단체교섭 협상을 벌인 결과 합의점에 도달했다.

주요 합의 내용은 ▲ 올해 기본급 5.7% 인상 ▲ 3개월 단위의 탄력적 근무제 ▲ 근무환경 개선 등이다.

박찬명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장은 "시민 여러분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지하철 9호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