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증권
[투자종목] 현대차證 "넷마블, 3분기 호실적으로 주가 반등 예상...목표가↑"
(사진=넷마블)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현대차증권은 7일 넷마블(251270)에 대해 “3분기 호실적을 통해 주가 반등이 예상된다”라며 투자의견 ‘매수’ 유지, 목표주가를 10만5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넷마블은 지난 4일 장 종료 후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6198억원(+17.8% YoY), 영업이익 860억원(+27.8% YoY)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다음달 중 콘퍼런스콜과 함께 세부 실적이 재공시될 예정이다.

최진성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일곱개의 대죄’, ‘킹오브 파이터 올스타’ 등 신작들의 실적 온기 반영과 ‘리니지2레볼루션’ 대규모 업데이트에 따른 일매출 반등, 스톤에이지M의 중국 앱스토어에서의 양호한 성과 등으로 컨센서스를 상회하는 실적을 보였다”라며 “여기에 달러 및 엔화가 강세를 보이며 환율 효과도 본 것으로 추정된다”라고 분석했다.

최 연구원은 “하반기 실적은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의 일본 출시, ‘킹오파 올스타’의 글로벌 출시, ‘세븐나이츠2’와 ‘A3: Still Alive’의 출시 등으로 상반기 대비 개선될 것”이라며 “결국 주가의 장기적인 방향은 하반기 출시되는 신작들의 성과와 아직 발표되지 않은 신작들의 지식재산권(IP) 수준에 따라 결정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