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상생워치] 롯데제과, 국군의 날 맞아 국군 장병에게 위문품 전달 外
(사진제공=롯데제과)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롯데제과, 국군의 날 맞아 국군 장병에게 위문품 전달

롯데제과는 10월 1일 국군의 날을 맞아 국군 장병들에게 위문품으로 과자 4000여 박스를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롯데제과는 나라를 지키는 군인들의 노고에 대한 감사와 사기진작 차원에서 이번 기회를 마련했다.

국방부로 전달된 과자 1600여 박스는 오는 10월 1일 ‘제71주년 국군의 날’ 행사와 참석한 전국의 여러 부대로 전달된다.

또 육군본부에 전달된 과자 1000여 박스는 10월 2일부터 10월 6일까지 진행되는 ‘지상군페스티벌’에 지원될 예정이다. 더불어 17사단에도 1700여 박스를 전달할 예정이며 지난 주에는 중앙보훈병원에 과자 300여 박스를 지원하며 상이군경들을 돕기도 했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군장병들을 위한 과자지원활동과 각종 복지기관 및 사회복지단체를 지원하여 따뜻한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롯데제과는 매년 지속적으로 국군 장병들에게 위문품을 전달하거나 국군 행사에 제품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3월에도 국방부 및 육군본부에 과자를 지원했으며 17사단과는 ‘1사 1병영’ 업무 협약을 맺고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또 올해 6월에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군 장병과 훈련병에게 위문품 전달하는 등 군부대 지원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SPC그룹, ‘SPC 해피버스데이파티’ 지원 확대

SPC그룹의 SPC해피봉사단이 파리바게뜨 가맹점과 함께 ‘SPC 해피버스데이파티’ 지원을 확대한다고 30일 밝혔다.

‘SPC해피버스데이 파티’는 매달 지역을 선정해 100개 아동복지기관에 생일 케이크를 지원하고 그 중 1곳을 SPC그룹 임직원과 가맹점주가 함께 찾아가 뜻 깊은 시간을 보내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SPC해피봉사단은 기존 활동과 더불어 파리바게뜨 가맹점과 아동복지기관의 1:1 결연을 통해 매월 생일케익을 꾸준히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달에는 전남 지역 8곳과 광주광역시 12곳 등 20개 파리바게뜨 가맹점이 결연을 완료했으며 향후 전국 4000여 개의 지역 아동 센터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SPC해피봉사단 관계자는 “본사와 가맹점이 상호 협력하여 지역사회의 나눔을 확대하고 사회적 가치를 공유하고자 결연 프로그램을 시작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다하기 위해 나눔과 상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PC해피봉사단은 지난 27일 광주∙전남 지역 100개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생일 케이크 300여 개를 전달했으며 임직원들이 광주 계림 지역아동센터를 직접 찾아가 선물을 나눠주고 케이크 만들기 교실을 진행했다.

이밖에도 SPC해피봉사단은 복지시설 아동에게 파티시에의 꿈을 키워주는 ‘내꿈은 파티시에 대회’, 방학 중 결식아동을 위한 ‘해피포인트 카드 지원’, 임직원의 기부금으로 장애아동의 치료비 등을 지원하는 ‘SPC행복한펀드’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