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약&바이오 제약&바이오
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글로벌 특허 취득美 이어 유럽·러시아·인도네시아 특허취득, 中 등 추가취득 앞둬...내년 국내 출시전 '글로벌 검증 완료' 유럽 임상준비순항
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글로벌 특허 취득

[뉴스워치=이우탁 기자] 휴온스는 안구건조증치료제 신약 허가를 위해 국내 임상 3상이 진행 중인 '나노복합점안제(HU-007)'가 유럽 6개국·러시아·인도네시아에서 '사이클로스포린 및 트레할로스를 포함한 안과용 나노복합조성물'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24일 밝혔다.

휴온스의 '나노복합점안제'는 이번 특허로 국내를 포함해 총 10개국 특허를 취득했으며 앞으로 중국 등 12개국에서도 추가적으로 특허를 취득해 글로벌 안과 시장에서 기술 가치를 검증 받겠다는 계획이다. ·

휴온스는 이번 특허 등록으로 현재 추진 중인 유럽 임상 진입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임상 3상 막바지 단계에 와 있어 내년 출시를 앞두고 글로벌 시장에서 기술 가치를 인정 받았다는 점에서 의의가 높다고 설명했다.

현재 글로벌 안구건조증치료제는 항염 작용의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와 안구 보호 작용의 '히알루론산 단일제' 등이 대표적이다. 전세계적으로 단 3개 품목만이 안구건조증치료제 적응증을 보유하고 있을 뿐이다. 또 전세계적으로 미세먼지 등 변화하는 환경적 요인에 따라 다인성 안과 질환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어 복합치료제 개발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휴온스는 기존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에 비해 사이클로스포린 사용량을 줄이면서 우수한 눈물막 보호 및 항염 효과 등의 복합 치료 작용을 하는 안과용 나노복합점안제를 개발했으며, 20nm 이하 나노 입자화를 통해 흔들어 사용할 필요가 없어 복약 편의성도 뛰어나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나노복합점안제' 국내 출시 전 글로벌 검증을 완료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 발판을 다지기 위해 유럽 등 유력 국가들에서 특허권을 취득했다"며 "'나노복합점안제'는 안구건조증 '복합치료'라는 전세계적으로 새로운 치료 패러다임을 만들어낼 것이며, 이를 통해 글로벌 점안제 시장의 강자로 우뚝서겠다"고 밝혔다.

 

이우탁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