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상생워치] 이마트, 상생프로그램 ‘스타상품 프로젝트’ 경동시장서 개최 外
이마트가 19일 서울 경동시장에서 개최하는 '2019 스타상품 프로젝트' 조감도 (사진제공=이마트)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이마트, 상생프로그램 ‘스타상품 프로젝트’ 경동시장서 개최

이마트의 상생상품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인 ‘스타상품 프로젝트’가 경동시장 상생스토어에서 열린다.

이마트는 올해로 6회째인 ‘2019 이마트 스타상품 프로젝트’를 19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서울 경동시장 신관의 노브랜드 상생스토어 옥상에서 개최된다.

스타상품 프로젝트는 지난 2015년 전통시장우수상품페어로 시작해 2017년부터는 우수중소기업상품까지 포함하는 프로젝트로 확대돼 연 1회 행사로 자리잡았다.

'2019 스타상품 프로젝트'는 기존 전통시장 및 청년상인 발굴 뿐만 아니라 일반 전통시장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해 실질적 저변 확대와 전통시장 시설개선에 적극 나섰다.

이번 프로젝트는 경동시장과 함께하는 마을축제 형태로 꾸며진다. 이날 행사에는 전국의 전통시장 상인과 청년상인, 중소기업 등 69개 업체가 참가한다. 또한 스타셰프, 경동시장 서포터즈 고객평가단, 신세계그룹사 바이어 등으로 구성된 120명의 전문 심사위원과 경동시장을 찾은 일반 소비자들도 상품을 시식하고 체험할 수있도록 준비했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가 노브랜드 상생스토어와 함께 연계하는 만큼 자사표 상생 프로그램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울러 상생 실천을 통해 이마트는 상품 경쟁력 확보와 파트너사의 판로 확대 등 두 마리 토끼를 찹는다는 복안이다.

이마트 이갑수 대표는 “상생스토어가 전통시장과 대형마트의 상생모델로 자리잡은 것처럼, 스타상품 프로젝트를 통해 발굴된 전통시장, 중소기업 상품들이 경쟁력을 갖추고 판매 활성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타벅스, 농식품 상생협력 우수기업으로 선정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지난 1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된 ‘소비자가 선정한 농업-기업간 농식품 상생협력 우수기업’ 선정 기념식에서 우수기업 인정서를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본 기념식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사)소비자공익네트워크가 주관했으며 선정된 상생협력 우수기업이 생산한 국산 농식품의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서 개최됐다.

스타벅스는 지난 2009년 라이스 칩 출시를 시작으로 우리 농산물 제품을 개발해 도입한지 올해로 10년째를 맞이했다. 그동안 우리 농산물을 활용한 음료와 푸드 상품을 꾸준히 선보이며 우리 농가와의 새로운 상생모델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라이스 칩은 2009년 출시된 이후 10년 동안 누적 210만개가 넘게 판매됐으며 누적 100만개 가깝게 판매된 ‘한입에 쏙 고구마’를 비롯해 국내산 옥수수, 고구마, 감자를 본연의 맛 그대로 든든하게 즐길 수 있는 ‘우리나라 옥고감’ 등이 우리 농산물을 활용한 대표적인 신토불이 푸드로 손꼽힌다.

또한 문경 오미자, 광양 황매실, 이천 햅쌀, 고흥 유자, 고창 수박, 제주 땅콩 등 품질이 우수한 우리 농산물로 음료를 개발해 맛과 품질 면에서 꾸준한 호평을 받고 있다.

올해 9월에 출시한 ‘단호박 라떼 위드 샷’은 옥천산 단호박을 사용하고 미국의 전통적인 가을 음료인 ‘펌킨 스파이스 라떼’와 차별화 시켜서 한국식으로 재해석해 한국인의 입맛에 맞춘 로컬 음료이다.

아울러 스타벅스는 2015년부터 경기도와 우리 농산물 소비촉진과 자원 재활용을 위한 상생협력을 맺고 재활용된 커피찌꺼기로 생산된 친환경 커피 퇴비를 지역 농가에 무상으로 제공하며 농가 상생 협력을 지속해 나가고 있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지난해에만 5500톤이 넘는 커피찌꺼기를 재활용한 데 이어 올해에는 재활용률 98%에 달하는 약 6000톤 이상의 커피찌꺼기가 재활용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