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이마트, 더 강력해진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제품 출시..."온오프라인 최저가 생수 선봬"
(사진제공=이마트)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온오프라인 최저가 수준 생수', '반값 건전지', '40만원대 김치냉장고' 등 이마트의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이 더 강력해졌다.

이마트는 오는 19일 상시적 초저가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 25개를 새롭게 선보이며 론칭 50일만에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 100개를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마트의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은 철저한 원가분석을 바탕으로 근본적인 유통구조를 혁신해 상시적 초저가 구조를 확립한 상품이다. 적정마진을 유지하면서도 동일하거나 유사한 제품에 비해 가격은 최대 70% 가량 저렴하다.

이번에 이마트가 선보이는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대표 상품은 ‘이마트 국민워터’로 2L 6병에 1880원이다. 이는 1병당 314원인 셈으로 유명 브랜드 생수에 비해 최대 68% 저렴하며 기존에 운영하던 대표 PL상품 대비 30% 가량 싸다. 온오프라인 생수 중 가장 낮은 가격 수준이다.

이처럼 이마트가 생수를 저렴하게 선보일 수 있었던 것은 물류 프로세스를 효율화해서다.

이마트는 생수 생산지를 이원화해 이마트 물류센터와 가까운 생산지에서 상품을 받는 방식으로 물류비용을 낮췄다. 통상 생수는 중량이 무겁고 부피가 큰 반면 단가가 저렴해 상품가격에서 물류비용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다.

또한 생수공장의 가동률도 높였다. 이마트 국민워터 생산공장은 가동률이 70% 수준이었다. 하지만 이번 제품 생산을 통해 가동률을 85%까지 높아질 것으로 예상해 가격을 낮추는 것이 가능했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밖에도 이마트는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을 통해 유사 상품대비 절반 이상 저렴한 '반값 건전지’를 선보인다. 국내 우수 건전지 생산회사인 벡셀과 협업을 통해 연간 100만개라는 압도적인 대량매입을 단행했다.

뿐만아니라 1~2인 가구를 겨냥한 소형 김치냉장고를 40만원대에 출시한다. 이는 타 제품에 비해 20% 가량 저렴하다. 김치냉장고의 가격을 인하할 수 있었던 것 또한 물량을 6000대 가량 들였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은 지난 8월 출시 이후 한달동안 신규 고객을 유입하며 전체 매출을 견인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시에 따르면 이마트의 8월 총 매출액은 1조 3489억원으로 전월(7월)에 비해 11.6% 증가했고 전년 동기 대비 4.4% 성장했다.

이마트 이갑수 사장은 “상시적 초저가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이 신규고객 창출을 통해 이마트 전체 매출을 끌어올리는 효과를 보이고 있다”라며 “앞으로 고객 니즈에 맞는 새로운 상시적 초저가 상품을 개발하는 한편 기존 출시된 상품도 물량을 추가 확보해 지속적으로 소비자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