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LG유플러스-카카오모빌리티, 미래 모빌리티 동맹군 선언...'5G 스마트 교통' 서비스 개발 MOU자율주행환경 근간 구축·신규 스마트 교통 솔루션 공동 개발 위해 상호 협력
LG유플러스와 카카오모빌리티는 ‘5G 기반 미래 스마트 교통 분야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양사는 이르면 이달 중 TF를 발족하고, C-ITS 사업 공동 참여, 5G망·카카오 T 플랫폼 서비스 협력 등을 추진한다. 사진은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오른쪽)와 최순종 LG유플러스 기업기반사업그룹장 상무(왼쪽)가 업무협약을 맺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뉴스워치=이우탁 기자] LG유플러스와 카카오모빌리티는 '5G 기반 미래 스마트 교통 분야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양사는 LG유플러스 용산 사옥에서 서명식을 갖고 자율주행환경 근간 구축과 새로운 스마트 교통 솔루션 공동 개발을 목표로 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 자리에는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 최순종 기업기반사업그룹장 상무를 비롯한 양측 실무진들이 참석해, 본 사업 수행을 위한 상호 협력 및 지원 관계를 정립해나가는데 합의했다.

양사는 이르면 이달 중 차별화된 미래 스마트 교통 서비스 발굴을 위한 공동 TF를 구성한다. LG유플러스의 디바이스, 통신, 유지보수 등이 융합된 서비스·인프라 개발 및 상호 기술 지원과 카카오모빌리티의 사용자 향 서비스 플랫폼 개발, 정보 제공 및 기술 협력의 시너지를 극대화 시킨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양사는 '19년도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C-ITS)' 사업 공동추진을 위해서도 힘을 모은다.

특히 울산·광주와 같이 시범 실증 지역으로 지정된 지방자치단체와 손잡기 위해 경쟁력 있는 서비스 발굴, 차별적 제반 설비 공급 등의 사업 추진 사항을 상호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또 빅데이터에 기반한 교통 공유 플랫폼 및 5G 기반 교통 솔루션 구현을 위한 협력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이우탁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