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날씨&포토
[날씨워치] 일요일, 전국 곳곳 강풍에 흐림...아침 최저 22도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일요일(8일)은 13호 태풍 '링링'이 지나간 영향으로 오전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고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태풍 링링은 북한을 관통, 7일 자정께 중국으로 넘어간 뒤 8일 정오께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북북동쪽 약 550㎞ 육상에서 열대저압부로 바뀌며 소멸할 것으로 보인다.

우리나라에 내려진 태풍 특보는 7일 오후 9시를 기해 모두 해제됐다. 대신 강풍·풍랑 특보로 변경됐다.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 강원, 충남 서해안에는 8일 새벽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을 것"이라며 주의를 당부했다.

일요일 아침 최저 기온은 23도, 낮 최고 기온은 27도 가량으로 예보됐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