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지구촌
경찰, 부산 식당 부부 흉기 살해 용의자 '검거'용의자, 사건 후 경주·강원도 등지로 도주
부부살해 용의자가 찍힌 CCTV 사진.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이슈팀 김은정 기자] 부산서 발생한 식당 부부살해 유력 용의자가 사건 발생 닷새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28일 오전 10시 25분쯤 해운대구 한 모텔에서 용의자 A(56)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A씨는 범행 직후 부부 소유의 차를 훔쳐 경북 경주와 강원도 등지로 달아났다가 부산으로 다시 돌아왔다.

앞서 경찰은 부산의 한 식당에서 부부를 흉기로 살해한 뒤 달아난 남성 용의자를 특정, 추적중이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전 5시 21분께 부산시 남구 한 식당에서 주인 부부가 숨져있는 것을 귀가한 아들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남편 A(63)씨는 방안에서, 아내 B씨(57)는 주방에서 발견됐다.

두사람 몸에서는 흉기에 여러 차례 찔린 흔적이 나왔다. 가게 안에서 범행 도구로 추정되는 흉기도 발견됐다.

경찰은 두 사람이 전날 오후 11시에서 당일 오전 2시 사이 피해를 본 것으로 추정했다.

경찰은 사건 현장 폐쇄회로(CC)TV와 DNA 감식 수사 등으로 용의자를 C(56)씨로 특정하고 추적했다.

흉기 손잡이 등에서 C씨의 DNA가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C씨는 피살된 부부의 친척으로 알려졌다.

 

뉴스워치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워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