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3040 미혼자, 기혼자보다 '부모 보험' 관심 높아"삼성생명 인생금융연구소, '3040 싱글의 보험소비' 보고서 발표
(자료=삼성생명)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3040미혼자들은 혼자 부모를 돌보는 것에 대한 부담 때문에 기혼자들에 비해 부모를 피보험자로 하는 보험에 더 많이 가입했다. 또한 지난 1년간 가장 많이 가입한 보험은 암, 실손, 종신보험 순이었다. 

삼성생명 인생금융연구소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3040 싱글의 보험소비 특성 및 시사점’ 보고서를 27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4월 1일부터 5월 10일까지 수도권 및 5대 광역시에 거주하는 만 30~49세 미혼 남녀 2665명을 대상으로 설문 및 FGI(Focus Group Interview·심층 면접) 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보고서에 따르면 기혼자가 지난 1년간 가입한 보험은 본인(60.3%) 외 배우자(22.4%) 및 자녀(15.2%)의 비중이 높았다. 반면 미혼자는 본인을 피보험자로 하는 보험건수 비중이 91.1%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특히 부모를 피보험자로 하는 보험건수 비중은 7.8%로 기혼자(2.1%)에 비해 4배 가까이 많았다. 이는 미혼자들이 홀로 부모를 돌봐야 한다는 부담을 더 많이 인식한 결과 이를 완화하기 위해 ‘부모 보험’에 관심이 큰 것으로 풀이된다.

미혼자들이 가장 많이 선택한 부모 보험은 암보험(19.3%)이었으며 종신보험(18.0%), 실손보험(15.2%)이 뒤를 이었다. 간병보험 비중또한 4.0%로 기혼자(1.1%)에 비해 높았다.

삼성생명 인생금융연구소 윤성은 연구원은 “우리나라에 앞서 고령화와 비혼화가 진행된 일본 사례를 보면 미혼자들의 이러한 걱정은 결코 기우(杞憂)가 아니다”라며 “부모를 돌봐야 하거나 또는 이런 의식을 공유하는 3040세대가 늘어나면서 자연스럽게 부모 보험에 대한 니즈가 커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자료=삼성생명)

지난 1년간 3040미혼자들이 가입한 보험은 건수 기준으로 암(19.1%), 실손(16.0%), 종신(12.8%) 순이었다. 기혼자가 가입한 보험은 암(16.4%), 실손(16.3%), 종신(11.7%) 순으로 암보험이 약간 적은 편이었으며 예상대로 어린이보험(9.6%)의 비중은 상대적으로 컸다.

대신 미혼자들은 노후대비용 연금보험 가입 비중이 11.7%로, 기혼자 9.2%에 비해 높았다. 사망을 보장하는 종신보험도 적을 것으로 예상됐으나 기혼자들과 유사하게 나타났다.

윤 연구원은 “3040 미혼자들은 ‘노후 리스크’에 혼자 대비해야 한다는 생각이 많은 것으로 파악된다”라며 “사회 진출 초기부터 체계적으로 재무설계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