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보험워치] 교보생명, 카카오 챗봇 '러버스' 오픈
(사진=교보생명)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 교보생명, 카카오 챗봇 ‘러버스’ 오픈

교보생명은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한 고객용 챗봇 ‘러버스’를 오픈한다고 27일 밝혔다.

교보생명은 지난해 국내최초 내부용 퇴직연금 전문 챗봇 서비스를 시작으로 올해는 2단계로 고객용 챗봇과 내부용 챗봇을 동시 구축 중에 있다.
 
챗봇의 이름 러버스는 교보생명 디지털 캐릭터 '교보 러버스'에서 따왔다. 러버스에는 ‘Love(사랑)’와 ‘Lubber(통통튐)’의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으며 교보생명 4글자에서 따온 개별캐릭터 ‘고고’, ’보보’, ‘소소’, ‘모모’는 각각 ‘고객’, ‘보장’, ‘사랑’, ‘미래’의 의미를 담아 고객들과 다양한 색깔로 소통한다.

특히 27일 오픈한 고객용 ‘카카오 챗봇’은 대출 전문 챗봇으로, 상품 신청 안내부터 일상대화까지 200여 개의 폭넓은 질의응답이 가능하다. 챗봇을 통해 보험계약대출 신청 및 상환, 대출상품 안내, 일상대화 등의 서비스를 시간적, 물리적 제약 없이 문의할 수 있다. 직접 질문 내용을 입력하거나 문의 내용을 카테고리에서 선택하는 방식으로 편리하게 이용하면 된다.

카카오톡에서 '교보생명’을 친구 추가하면 쉽게 챗봇과 대화를 나눌 수 있다.
 
교보생명은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대고객 이벤트도 진행한다. ‘교보생명의 챗봇 이름’을 맞히는 고객 30명을 추첨해 소정의 상품(러버스 헬스키트)을 제공할 예정이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