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상생워치] KT&G, 외국인 유학생과 독도 탐방 행사 진행 外
(사진제공=KT&G)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KT&G, 외국인 유학생과 ‘사랑해요 독도, 사랑해요 대한민국’ 행사 진행

KT&G와 재단법인 독도재단은 지난 20일 외국인 유학생들과 함께 독도에서 ‘사랑해요 독도, 사랑해요 대한민국(I ♡ Dokdo, I ♡ Korea)’ 행사를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경북대와 영남대 등 대구․경북 지역의 외국인 유학생 70여 명은 지난 19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이번 행사에 참여했다.

행사 첫 날에는 독도문제 전문가인 이정태 경북대 정치외교학과 교수의 특강을 듣고 ‘도전 독도 상상벨’ 퀴즈시간을 통해 자연스럽게 독도 관련 지식을 쌓았다.

이튿날인 20일에는 대한민국 최동단인 ‘독도’ 현지 방문과 함께 울릉도에 위치한 독도박물관을 견학했다. 또한 대학생들의 사회공헌활동 플랫폼인 ‘KT&G 상상유니브’가 진행하는 ‘I ♡ 독도’ 스피치 대회를 통해 독도를 보고 느낀 소감을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서 오는 21일 마지막 날에는 울릉도․독도 해양연구기지, 안용복기념관 등을 답사할 예정이다.

신순식 독도재단 사무총장은 “국내를 넘어 전 세계 시민들에게 독도를 널리 알리고자 금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이동재 KT&G 상상유니브 대구운영사무국장은 “앞으로도 KT&G는 대학생들이 상상력을 바탕으로 도전과 열정을 키워나갈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1차 유학생 독도 탐방에 이어 8월 28일부터 서울 지역의 외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2차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LG생활건강, ‘내추럴 뷰티크리에이터’ 2기 참가자 모집...'여성의 사회진출 위해'

LG생활건강은 다음달 15일까지 사회 진출을 원하는 여성의 꿈을 지원하고 1인 미디어 창작자로 육성하는 사회공헌활동인 ‘내추럴 뷰티크리에이터’ 2기 참가자 총 35명을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내추럴 뷰티크리에이터는 건강한 아름다움과 친환경 라이프를 지향하는 뷰티 인플루언서를 양성해 개인의 경제 활동은 물론 우리 사회에 올바른 가치관을 전달하는 역할을 한다.

‘내추럴 뷰티크리에이터’ 2기 모집대상은 결혼, 출산, 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이나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20~30대 여성이다.

올해 내추럴 뷰티크리에이터는 10주간 양성교육과 4개월의 실전교육으로 한층 강화된 커리큘럼으로 돌아왔다. 뷰티, 환경, 영상 등을 주제로 이뤄지는 양성교육은 워크숍, 봉사활동, 캠페인 등 다양한 대외 활동을 병행한다. 실전교육은 테마별 미션 활동, 현직 크리에이터의 멘토링, 채널 모니터링 및 피드백 등 실무 위주로 진행된다.

LG생활건강은 내추럴 뷰티크리에이터로 선발된 참가자에게 LG생활건강 제품과 다양한 콘텐츠 소스를 제공하고 소정의 활동 지원금을 지급한다. 또 우수 크리에이터를 선정해 온라인 채널 광고와 채널 성장을 지원하는 특별 리워드를 제공하고 다양한 마케팅 활동 기회도 부여한다.

LG생활건강은 올해 처음으로 내추럴 뷰티크리에이터의 사후 관리를 위한 ‘내뷰티즈’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내뷰티즈는 뷰티 인플루언서로서 정착과 성장을 지원하는 프로세스로 기수별 네트워킹, 채널 운영 지원, 현직 크리에이터 강연 등의 세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실제로 1기 뷰티크리에이터는 지난달부터 LG생활건강의 뷰티 라이프스타일 편집샵 ‘네이처컬렉션’과 함께 시즌별 뷰티 아이템과 메이크업 팁을 영상 컨텐츠로 제작해 알리고 있다. 네이처컬렉션은 더페이스샵, 닥터벨머, 예화담, 비욘드 등 LG생활건강의 인기 브랜드를 모아놓은 공간으로 전국에 430여개 매장이 운영 중이다.

내추럴뷰티크리에이터의 모든 교육과정은 환경 전문 비영리단체(NGO)인 환경재단과 함께 진행한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새로운 직업군인 1인 크리에이터를 발굴하기 위한 체계적인 지원 시스템을 마련했다”면서 “개인의 미(美)를 넘어 환경의 미(美)까지 생각하는 여성들에게 새로운 사회진출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애경, 에버서번트와 아프리카 말라위 지역민에 생활용품 지원

애경산업은 사단법인 에버서번트와 함께 21일 오전 9시 서울시 마포구 소재 애경산업 본사에서 아프리카 말라위 지역주민을 위한 생활용품 전달식을 가졌다.

애경산업은 아프리카 최빈국 중 하나인 말라위 지역주민들과 말라위 대양누가병원의 위생상황개선을 위해 3500만원(공장도가 기준) 상당의 세탁세제를 에버서번트에 전달했다.

에버서번트에 전달된 애경산업 세탁세제는 말라위 수도 릴롱궤에 위치한 대양누가병원, 대양대학교, 릴롱궤 지역단체 등 지역주민의 위생환경 개선을 위한 목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에버서번트는 말라위의 의료∙교육∙농업 등의 지원사업을 통해 현지 지역주민들의 삶의 환경을 개선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또한 대한민국의 국제적인 위상을 높이는 다양한 지원활동을 하고 있다.

애경산업 관계자는“이번에 지원되는 애경산업 제품이 최빈국인 말라위 위생환경 개선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국내뿐만 아니라 도움이 필요한 곳에 애경산업 제품을 지원하는 등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계획이다”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