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유통워치] 홈앤쇼핑, 이른 추석 맞아 모바일 기획전 ‘추석사전예약관’ 진행 外
(사진제공=홈앤쇼핑)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홈앤쇼핑, 이른 추석 맞아 모바일 기획전 ‘추석사전예약관’ 진행

홈앤쇼핑은 2014년 이후 5년 만에 가장 빠른 추석을 맞아 모바일 기획전 ‘추석사전예약관’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홈앤쇼핑은 오는 19일부터 26일까지 8일 동안 홈앤쇼핑 모바일 앱 ‘추석사전예약관’에서 상품을 주문하면 최대 10% 추가할인을 받고 현대카드로 결제 시 추가 청구할인 7%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홈앤쇼핑의 대표 프로모션 ‘10&10(10%할인 및 10%적립)’ 혜택도 동일하게 적용돼 실속 있게 추석을 준비할 수 있는 기회다.

또한 출고일 지정도 가능하다. 상품 옵션 가운데 ‘출고일’을 선택하면 지정 출고일 기준 2~3일이면 상품을 받아볼 수 있다. 출고일은 8월 20일부터 9월 3일까지의 날짜 중 원하는 날짜를 지정하면 된다. 만약 출고일 지정이 없을 경우 당일 배송이 시작된다.

‘추석사전예약관’에서 동일 상품을 100개 이상 대량구매 시 해당 상품 판매담당MD와 직접연결을 통해 가격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번 행사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홈앤쇼핑 모바일 앱 ‘기획전’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6일부터는 수입과일 선물세트, 트렌드를 반영하는 간편식, 가격대별 추천특가상품 및 전국 팔도떡 특집 모음, 신선식품과 가공식품, 정관장 제품 등 다양한 추석관련 상품을 특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홈앤쇼핑 관계자는 “예년보다 일찍 찾아온 추석을 맞아 기획전을 통해 보다 편하고 저렴하게 추석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돕고자 기획됐다”며 “앞으로 다양한 추석관련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으로 계속해서 홈앤쇼핑 모바일 앱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쿠팡, ‘신학기 디지털페어’ 오픈…최대 60% 할인가 선봬

쿠팡은 신학기를 맞아 각종 디지털상품을 한 데 모은 '신학기 디지털페어'를 오는 25일까지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페어는 노트북, 모니터, 소형가전 등 신학기 준비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약 6200여 개의 상품을 최대 60% 할인가에 선보인다.

이와 함께 행사 기간 동안 1주일씩 2회 각각 8개 상품을 선정해 할인특가로 마련한다. 별도의 쿠폰 발행 없이 약 120여 개 상품을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즉시할인관도 준비했다.

신학기 인기아이템을 총 9개 카테고리인  ▲노트북  ▲태블릿PC  ▲모니터  ▲데스크탑  ▲프린터/복합기  ▲저장장치  ▲주변기기  ▲음향/디지털  ▲소형가전으로 구분해 소비자들의 쇼핑 편의를 높였다.

또한 ‘브랜드관’을 운영해 삼성, LG, 한성컴퓨터 등 국내외 총 20개 유명 가전 및 디지털 상품을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대표상품으로 ‘LG전자 그램 2in1 노트북’은 360도 회전해 태블릿처럼 사용가능하며 와콤 펜이 포함돼 섬세하게 필기할 수 있다. 쿠팡가로 139만원대로 선보인다. ‘한성컴퓨터 FHD 커브드 게이밍모니터’는 21:9 와이드 스크린으로 실감나는 영상시청이 가능하며 쿠팡가 22만 7000원대다.

이병희 쿠팡 시니어 디렉터는 "가을 신학기가 다가오면서 노트북, 태블릿PC 등 디지털상품을 구매하고자 하는 고객 수요가 늘어나는 추세"라며 "더 좋은 고객 경험 제공을 위해 국내외 인기브랜드의 상품들로 알차게 구성했다"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