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유통워치] 롯데제과, ‘스위트팩토리’ 누적 방문객 40만명 돌파 外
(사진제공=롯데제과)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롯데제과, ‘스위트팩토리’ 누적 방문객 40만명 돌파

14일 롯데제과에 따르면 ‘스위트팩토리’가 누적 방문객 인원으로 40만명을 돌파했다.

과자 박물관 ‘스위트팩토리’는 지난 2010년 3월에 개관해 9년 동안 매년 약 4만 명이 관람해 어린이들의 견학 명소로 자리잡았다.

‘스위트팩토리’가 인기를 얻는 이유는 교육과 재미요소를 동시에 전달하기 때문이다. 과자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쉽게 풀어 설명한 뒤에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퀴즈풀이, 게임 등 놀이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된다. 또한 시설 안에 마련된 영화관에서는 올바른 양치 습관과 관련된 애니메이션을 시청하는 교육적인 요소도 포함돼 있다. 여기에 견학이 끝난 뒤는 과자선물세트도 받을 수 있어 호응도가 높다.

한편 ‘스위트팩토리’의 견학 신청은 롯데제과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며 매월 1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으로 다음 달의 예약을 받는다. ‘스위트팩토리’는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진행되며 평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까지 1시간 단위로 1일 6회를 진행된다. 단, 토요일에는 오후 2시까지 4회 운영된다. 시간당 관람인원은 최대 30명이며 5세 이상 어린이부터 초등학생 6학년까지 입장이 가능하다.

롯데제과 관계자는“‘스위트팩토리’가 국내 최초의 에듀테인먼트(edutainment) 과자박물관이라는 점에 자부심을 갖고 앞으로도 어린이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명소로 이어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SPC 라그릴리아, '굳 프라이스' 메뉴 6종 출시

SPC 그룹이 운영하는 이탈리안 캐주얼 레스토랑 라그릴리아가 5개점을 대상으로 굳 프라이스 메뉴 6종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메뉴는 '굳 프라이스, 굳 테이스트(Good price, Good taste)'를 주제로 좋은 식재료와 라그릴리아의 전문 쉐프의 노하우를 담은 메뉴를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메뉴는 파스타 4종, 라이스 메뉴 2종 등으로 9000원~1만 4000원대의 가격에 라그릴리아 5개점(홍대점, 가든파이브점, 청담점, 이태원점, 은평점)에서 한정 판매할 예정이다.

파스타 메뉴 4종은 △ 트러플 오일과 버섯의 풍미가 어우러진 '트러플 머쉬룸 크림 파스타' △ 진한 봉골레 스프에 매콤한 맛을 더해 감칠맛을 살린 '봉골레 스프 파스타' △ 진한 미트소스에 부드러운 식감의 가지와 고소한 수란을 더한 '수란 미트소스 파스타' △ 육즙 가득한 함박스테이크를 올린 고소한 '함박 스테이크 로제 파스타'다.

라이스 메뉴 2종은 △고소한 들깨 향이 입맛을 돋우는'들깨크림 치킨 리조또' △ 새우, 한치 등 해산물 향을 살린 진한 풍미의 '씨푸드 멜팅 치즈 라이스다.

라그릴리아는 굳 프라이스 메뉴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다음달 8일까지 해피포인트 어플리케이션에서 굳 프라이스 신메뉴 6종 중 가장 맛보고 싶은 메뉴를 투표하면 투표한 메뉴의 FREE 쿠폰을 증정한다.

또한 인스타그램에 라그릴리아 브랜드를 팔로우하고 메뉴 인증샷과 ‘#라그릴리아 #굳프라이스, #파스타맛집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후기를 남기면 ‘에이드 1잔’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라그릴리아 관계자는 “더 많은 고객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에 이탈리안 음식을 즐길 수 있도록 가성비 메뉴를 출시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메뉴와 특색있는 콘셉트로 이탈리아 음식 문화를 전파하는데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킴스클럽, 예천군 농•특산물 특판 행사 개최

이랜드리테일에서 운영하는 산지 직거래 전문 할인점 ‘킴스클럽’이 예천군 우수 농•특산물 추석맞이 특판 행사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특판 행사는 14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일주일동안 NC 강서점, 뉴코아 강남점 등 전국에 위치한 킴스클럽 40여 개 매장에서 진행한다. 해당 행사는 예천군의 건고추 및 고춧가루, 참기름 등을 취급한다.

이 행사는 지난 5월 14일 이랜드리테일과 예천군의 업무협약(MOU) 체결에 따라 기획됐다. 이랜드리테일이 2012년부터 지속해온 ‘지역 상생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예천군 농가와의 직거래를 통해 질 좋은 농•특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특별판매 주요 품목인 예천 고추는 일교차가 큰 산간지에서 재배해 과피가 두껍고 빛깔이 고운 것이 특징이다.

또한 고춧가루는 붉은 생고추를 원료로 세척, 절단, 불순물 제거 시스템을 갖춘 현대식 시설에서 위생적으로 생산돼 상품성과 품질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킴스클럽 농산물 한우균 MD(상품기획자)는 “고춧가루는 고객들이 품질에 대해 가장 불안해하는 품목 중 하나”라며 “예천군 농가의 청결한 생산시설 및 높은 품질관리 기준을 직접 보고 망설임 없이 MOU를 체결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이번 특판 행사 및 이랜드리테일 킴스클럽과의 MOU가 연간 40여 억원 수준의 농가 소득증대 효과가 있다고 밝히며 향후 납품 품목을 늘리고 안정적인 판로 확보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