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패션·뷰티
[유통워치] 아모레퍼시픽 헤라, ‘더 시그니처 퍼퓸드 바디 샤워 오일 &누드 로션’ 출시 外
(사진제공=에이블씨엔씨)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에이블씨엔씨 미샤, ‘개똥쑥 에센스’ 20만 개 판매 돌파

에이블씨엔씨는 화장품 브랜드 미샤의 ‘개똥쑥 트리트먼트 에센스’가 출시 5개월 만에 20만 개가 판매됐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정상가 기준으로 약 80억 원 규모다.

‘개똥쑥 트리트먼트 에센스’는 개똥쑥 추출물을 담은 피부 진정 에센스다. 올해 3월 초 출시 직후부터 인기를 끌기 시작해 한 달여 만에 기존 미샤 제품들을 제치고 단일 제품 매출 1위를 차지하는 등 큰 화제를 모았다. 미샤는 기존 ‘아르테미시아 트리트먼트 에센스’에서 ‘개똥쑥 트리트먼트 에센스’로 아예 제품명도 변경했다.

이 제품에 사용된 개똥쑥은 강화도에서 매년 9월에 수확한 것이다. 개똥쑥은 9월에 열매를 맺는데 이때가 영양분이 가장 풍부하다. 선별된 개똥쑥은 전통기법으로 제작한 항아리에서 온, 냉 두 번의 발효 과정을 거쳐 저온 고압 추출 방식으로 유효 성분을 추출했다.

미샤는 소비자들의 요청에 따라 ‘개똥쑥 에센스’의 후속 제품들도 연이어 선보이고 있다. ‘개똥쑥 팩 폼 클렌저’, ‘개똥쑥 트리트먼트 에센스 미스트’ 등이 순차적으로 출시됐다. 5월 출시된 ‘개똥쑥 트리트먼트 앰플’은 2개월여 만에 5만여 개가 판매됐다.지난달에는 ‘개똥쑥 찰젤리 시트마스크’도 내놓았다.

에이블씨엔씨 유효영 마케팅 전무는 “개똥쑥 에센스는 실제 사용해본 고객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제품”이라며 “1000만 병 판매 신화를 세운 보랏빛 앰플, 더 퍼스트 에센스와 함께 미샤의 대표 히트 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고 밝혔다.

아모레퍼시픽 헤라, ‘더 시그니처 퍼퓸드 바디 샤워 오일 &누드 로션’ 출시

아모레퍼시픽 럭셔리 뷰티 브랜드 헤라가 모던 그린 플로럴 향기를 담은 럭셔리 바디 컬렉션 2종 ‘더 시그니처 퍼퓸드 바디 샤워 오일’과 ‘더 시그니처 퍼퓸드 바디 누드 로션’을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더 시그니처 퍼퓸드 바디 샤워 오일’은 얇고 투명한 오일 타입의 제형으로 마치 오일마사지를 하는 듯한 부드러운 롤링감과 촉촉한 느낌을 선사하는 샤워 오일이다. 욕실 가득 퍼지는 스파클링한 그린 향기와 플라워 부케의 향기로 더욱 기분 좋은 샤워 타임을 선사한다.

‘더 시그니처 퍼퓸드 바디 누드 로션’은 가볍게 발리고 부드럽게 흡수돼 내 피부처럼 착 달라붙어 마치 제2의 피부인 듯한 코팅감을 전하는 바디 로션이다. 여러 번 문지를 필요 없이 부드럽게 펴 바르고 가볍게 두드려 흡수시키면 싱그러운 플라워 부케 향기를 머금은 촉촉함을 온몸으로 느낄 수 있다.

더욱 풍성한 향기와 오랫동안 지속되는 향기를 원한다면 ‘더 시그니처 3스텝’을 권장한다. 샤워 오일로 오일마사지를 하며 온몸을 부드럽게 세정해주고 누드 로션으로 피부에 수분을 채워 향기를 잘 머금을 수 있는 피부 컨디션으로 만들어준 뒤 마지막으로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 향수를 뿌려 향기의 절정을 완성한다.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은 싱그러운 플라워 부케 향기에 스파클링 그린 노트를 터치한 트렌디하고 개성 있는 ‘그린 플로럴’ 향조로 구딸 파리 전속 조향사인 ‘까밀 구딸’이 직접 조향한 향수이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