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DB손보, 업계 최초 '코 지문'으로 가입하는 펫보험 출시
(사진=DB손해보험)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DB손해보험은 업계 최초로 비문(코지문)을 기반으로 펫보험 판매를 16일부터 시작한다.

비문이란 강아지의 고유한 코의 무늬를 말하는 데 사람의 지문처럼 신분 증명서 역할을 한다. 펫보험 최초 가입 시 비문 사진 3장을 등록하면 동물등록증이 없어도 가입되며 실제 보상 청구 시 다시 비문 사진을 등록·조회해 반려견의 일치 여부를 확인하게 된다.

DB손보는 지난 1월 펫테크 전문기업 핏펫과 비문 인식기술(Detect) 도입을 위한 MOU 체결 이후 6개월만에 실제 상용화에 성공했다.

이번에 판매를 시작하는 ‘프로미 반려동물보험’은 반려견의 치료비, 배상책임, 장례지원비를 종합적으로 보장하는 순수보장성 일반보험 상품이다. 보험기간은 1년이다.

DB손보 관계자는 “친반려동물적인 개체식별 방법을 보험가입자에게 제공함으로써 국내 펫보험 시장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특히 치료비의 경우 반려견의 대표적인 3대 질환인 슬관절 질환, 피부질환, 구강질환을 기본으로 보장하면서 보험료는 업계 최저 수준으로 책정해 반려인들의 의료비 걱정을 덜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