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NH농협은행, '전국 아마추어 배드민턴 대회' 성황리 종료
NH농협은행 이대훈 은행장, 20·30대 여자복식 우승팀. (사진=NH농협은행)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NH농협은행은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이틀간 수원 만석공원 배드민턴 전용경기장에서 ‘제2회 NH농협은행 전국 아마추어 배드민턴 랭킹대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생활체육 저변을 넓히고 건강한 문화체육생활 조성을 위한 취지로 마련된 이번 대회에는 전국 50여 개 시·군에서 1000여 명의 동호인들이 참가했다.

경기는 남녀 각각 단식·복식·혼합복식 종목별, 연령별로 20대·30대·40대·50대, 수준별로 A·B·C·D로 조를 나눠 총 47개조로 진행됐으며 조마다 우승·준우승·3위가 가려졌다.

이 대회가 개최된 지 이제 두 해째지만 실력자들이 대거 참가하는 수준 높은 대회로 호평을 받으며 전국 각지 동호인들이 참가했으며 가장 멀리는 제주 서귀포시에서 작년에 이어 또다시 3팀이 출전하기도 했다.

대회 참가자의 절반을 20~30대 동호인이 차지할 정도로 실력 높은 젊은 층이 많이 참가했고 다른 동호인 대회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단식경기도 열려 치열한 우승경쟁을 펼쳤다.

이날 20·30대 여자복식 우승을 차지한 윤솔이(33·YD마스터&테크니스트) 씨는 “친구(김애지·33)와 어렵게 대회에 출전하게 됐는데 대회 퀄리티도 좋고 우승까지 하게 되서 기쁘다”라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은 테니스·정구·3대3농구·배드민턴 동호인 대회 개최 및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농협은행 테니스팀·정구팀을 활용한 유소년 매직테니스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NH농협은행 이대훈 은행장은 이날 수원시배드민턴협회에 배드민턴 꿈나무 양성을 위한 유소년 장학금을 전달하며 “앞으로도 생활체육 동호인 대회 개최 및 스포츠단 재능기부활동 등 스포츠를 통한 사회공헌에 앞장서며 고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