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IBK기업은행, 미얀마에 친환경 쿡스토브 1만2천대 지원
미얀마 현지에서 김태경 기업은행 양곤사무소장(왼쪽 4번째)과 전서희 기후변화센터 미얀마사무소장(왼쪽 5번째), 우 마움 마웅 예 미얀마 환경보존자원부 과장(왼쪽 6번째). (사진=IBK기업은행)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IBK기업은행은 환경보전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은행권 최초로 미얀마에 친환경 쿡스토브 1만2천대를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친환경 쿡스토브는 일반 화로 대비 연료비용 66% 및 조리시간 50%를 감축할 수 있는 저탄소 고효율 취사도구로서 전기보급이 이뤄지지 않아 나무땔감을 사용하는 저소득층에게 보급하면 탄소배출량과 나무땔감 사용량을 줄일 수 있다.

기업은행은 쿡스토브 보급을 통해 UN에서 발급받은 탄소배출권을 국내 중소기업에게 판매하고 그 수익금으로 다시 쿡스토브를 추가로 지원해 선순환 구조의 사회공헌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기업은행은 이날 미얀마 현지에서 미얀마 환경보존자원부, 기후변화센터와 쿡스토브 전달식을 가졌다.

한편 기업은행은 올 4월 미얀마 양곤에 임직원 82명으로 구성된 글로벌 자원봉사단을 파견해 학교시설 개보수·건물 도색 등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