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IBK기업은행, 혁신 창업기업 육성 'IBK창공 마포 3기' 출범
최석호 기업은행 기업고객그룹 부행장(앞줄 오른쪽 6번째), 선발 기업 대표들. (사진=IBK기업은행)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기업은행은 ‘IBK창공(創工) 마포 3기’로 20개 기업을 최종 선발하고 육성에 나섰다고 3일 밝혔다.

IBK창공은 창업기업이 성공적인 사업모델을 구축할 수 있도록 투‧융자, 컨설팅, 사무공간 등의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지원하는 IBK기업은행의 창업육성 플랫폼이다.

이번 마포 3기 모집에는 259개 기업이 지원해 1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IT, 미디어커머스, 교육 등 기술력과 시장성을 겸비한 기업들이 선발됐으며 이달부터 11월까지 5개월 동안 IBK창공의 창업육성 프로그램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선발기업에게 공유오피스 형태의 사무공간, 액셀러레이터 엔피프틴과 연계한 1대1 멘토링, 투자유치를 위한 데모데이, 판로개척 등을 지원한다. 우수기업을 선발해 직접투자와 후속 투자도 진행할 계획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창업기업의 핵심역량 강화를 위한 여정이 시작됐다”라며 “최종 선발기업에게 최적의 금융지원과 창업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