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CJ제일제당, 수산물 간편식 '비비고 생선조림' 3종 출시
(사진제공=CJ제일제당)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최근 간편식 트렌드에 맞춰 CJ제일제당이 수산물 HMR사업 강화에 나선다.

CJ제일제당은 외식 전문점 스타일의 수산물 조림요리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비비고 생선조림’ 3종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CJ제일제당은 이 제품들을 앞세워 '1일 1생선 시대'를 열며 차세대 수산 HMR 시장 성장과 진화를 주도하겠다는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비비고 생선조림’은 비비고 고등어시래기조림, 비비고 코다리무조림, 비비고 꽁치김치조림 3종으로 전자레인지 90초 조리면 따뜻하게 완성되는 국내 최초 용기형 상온 생선조림 제품이다.

이 제품은 손질과 조리가 번거롭고 어려운 생선조림 요리를 1인분 용량으로 트레이에 담아 밥 반찬으로 좋은 맛을 구현했고 양념소스는 밥에 비벼먹으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번에 출시한 '비비고 고등어시래기조림(160g)'은 국내산 순살 고등어와 구수한 시래기에 매콤한 감칠맛의 양념이 깊이 배어들어 있어 입맛을 돋우는 제품이다. 시래기는 수작업으로 꼼꼼히 선별하고 수 차례 세척 과정을 거쳐 손질해 안전성에 보다 세심하게 신경을 썼다.

'비비고 코다리무조림(175g)'은 쫄깃하고 부드러운 식감의 코다리와 매콤달콤한 조림 양념이 어우러져 전문점 메뉴 맛을 느낄 수 있다. '비비고 꽁치김치조림(180g)'은 비린내를 잡은 담백한 꽁치를 맛있게 잘 익은 김치와 함께 졸여낸 제품으로 시원하고 칼칼하면서도 깊은 맛이 특징이다.

이 제품들은 모두 생선요리 맛의 핵심인 비린내 제거를 위해 CJ제일제당이 수년 간의 연구개발 끝에 확보한 차별화된 비린내 제거 기술이 적용됐다. 깨끗이 세척한 생선을 각종 채소로 만든 특제 마리네이드로 장시간 숙성하고 다양한 자연원료들을 활용해 조리 중 발생되는 비린내를 잡아 깔끔한 맛 품질을 구현했다. 또한 각각의 생선에 어울리는 채소와 생선요리에 특화된 가정식 볶음다대기를 더해 풍미를 한층 끌어 올렸고 소비자가 우려하는 첨가물을 뺀 3무(無)첨가로 더욱 안심하며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정영철 CJ제일제당 HMR상온마케팅담당 부장은 “비비고 생선조림은 CJ제일제당만의 수산 상온 HMR 기술력 기반의 차별화된 맛 품질, 조리 간편성, 상온 보관 편의성 등 특장점을 골고루 갖춰 시장에서도 경쟁력 높은 수산 간편식 제품”이라며“이 제품들을 시작으로 향후 라인업 확대를 통해 비비고 생선요리를 차세대 수산 HMR 제품이자 시장 성장을 견인하는 대표 제품으로 키워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