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한샘, 오프라인 매장 잇따라 새단장...'최신 트렌드 반영해'서울 잠실점·대전 둔산점·전북 전주점
한샘 키친&바스 전시장 둔산점 모습 (사진제공=한샘)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한샘이 인테리어 제품과 서비스들을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전국의 대규모 오프라인 매장들을 새단장하며 소비자들에게 최신 트렌드가 반영된 공간을 제안한다.

한샘은 최근 디자인파크 서울 잠실점과 대전 둔산점, 전북 전주점의 키친&바스관의 리뉴얼을 마쳤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리뉴얼된 잠실점과 둔산점, 전주점에서는 한샘의 전문 키친디자이너(KD)로부터 3D 인테리어 설계 프로그램인 '홈플래너'를 활용한 맞춤형 상담 서비스를 진행한다.

한샘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홈플래너’는 상담자의 집 도면 위에 원하는 가구를 배치해 3D 이미지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사전에 자신의 집에 맞는 가구 배치나 인테리어를 설계할 수 있어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다.

한샘 디자인파크 잠실점은 이달 초 10년만에 이뤄진 이번 리뉴얼을 통해 부엌과 욕실 등 최신 인테리어 트렌드를 반영한 플랜들을 소비자들에게 제안한다.

우선 신규 바스존과 수납 공간 고민을 해결해 줄 수 있는 한샘만의 빌트인 수납 등 최신 트렌드가 반영된 제품과 서비스를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다.

대전 서구 둔산동 홈플러스 3층에 위치한 한샘 키친&바스 둔산점도 새단장을 마쳤다. 둔산점에서는 키친바흐부터 합리적인 가격의 '유로(EURO)' 부엌 제품과 빌트인 수납가구, 욕실 등 집 인테리어에 필요한 다양한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둔산점은 이번 리뉴얼을 통해 기존 50평에서 150평으로 3배 이상 넓어졌다. 더불어 키친바흐 '맨하탄', '페닉스' 등 부엌가구와 한샘바스 '페블 내추럴' 등 신제품을 추가로 전시했다.

한샘의 프리미엄 브랜드 '키친바흐(KITCHEN BACH)' 전주점도 최근 리뉴얼한 전시장을 선보였다. 전주점은 부엌, 욕실, 붙박이장과 빌트인 수납을 비롯해 가구까지 자사의 제품들을 한눈에 보고 고를 수 있는 호남지역 최대(1500평형) 규모의 매장으로 전주 지역 대리점들이 입점한 대형 쇼룸이다.

키친바흐 전주점은 최근 부엌가구 트렌드인 무광 도어제품을 비롯해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와인 레스토랑', '카페', '쿠킹 랩' 스타일 등 다양한 플랜들을 리뉴얼해 선보인다.

한편 한샘은 이번 리뉴얼을 기념해 가구관 입주고객 특별 할인과 생활용품 3주년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특히 공간을 제안하는 3D홈플래너 무료 견적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샘 관계자는 "한샘은 최신 인테리어 트렌드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공간을 제안하고, 활용하는 팁을 고객들이 직접 보고 체험하실 수 있도록 지속적인 매장 리뉴얼을 이어갈 것"이라며 "더욱 쾌적해진 공간에서 많은 고객들이 방문해 관심을 가져 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