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동아제약, 박카스와 함께하는 '제22회 대학생 국토대장정' 출정식 가져
(사진제공=동아제약)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동아제약이 28일 오전 경북 포항시 호미곶 해맞이 광장에서 박카스와 함께하는 ‘제22회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 출정식을 가졌다.

이날 출정식에는 동아쏘시오홀딩스 한종현 사장, 동아제약 최호진 사장, 자문위원 서울대학교 김난도 교수 등이 참석해 젊은이들의 당당한 도전을 응원했다.

‘제22회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은 144명의 참가대원들이 ‘언제까지나, 함께, 건강하게’라는 슬로건으로 총 20박 21일동안 573km를 걷는다. 참가자들은 포항을 시작으로 동해 바닷길을 따라 영덕, 울진, 삼척, 강릉, 속초를 거쳐 강원도 고성에서 완주식을 갖는다.

박카스와 함께하는 대학생 국토대장정은 남이 아닌 나와의 극한 싸움, 우리가 하나라는 깨달음, 절대 포기하지 않는 것이 젊음임을 느낄 수 있는 동아제약의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이 행사는 경제불황으로 어려웠던 지난 1998년 시름하는 대학생들에게 도전정신과 자신감을 심어주자는 동아쏘시오그룹 강신호 명예회장의 제안으로 시작됐다.

올해로 22주년을 맞이한 행사는 지난해 21회까지 26만 6662명이 지원했으며 3001명이 참가했다. 그동안 참가자들이 걸어온 길은 1만 2031km에 달하며 이는 서울과 부산(약 400km)을 15회 이상 왕복할 수 있는 거리다.

출정식에서 동아제약 최호진 사장은 “지금부터 여러분은 두 다리로 600km를 걸어가야 하는데 오랫동안 걸어야 하는 만큼 피곤함이 누적되지 않도록 바른 자세로 걸어야 끝까지 완주할 수 있다”며 “포기하고 싶은 순간에도 같이 걸어가는 동료들에게 격려의 말을 건네 서로에게 힘이 되고 대원 모두가 완주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대원들을 격려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