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농심, 백혈병 환아위한 '사랑 나눔 헌혈 캠페인' 실시헌혈증 및 백산수 기부
(사진제공=농심)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농심이 지난 26일 서울 동작구 신대방동 본사에서 ‘사랑 나눔 헌혈 캠페인’을 펼치고 이날 모은 헌혈증 100장을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사랑 나눔 헌혈 캠페인'은 농심이 실시하고 있는 백혈병 소아암 환아 지원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 캠페인은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활동으로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이어졌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기부된 헌혈증은 치료과정에서 수혈이 필요한 백혈병 소아암 환아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농심은 면역력이 약해진 백혈병 소아암 환아들이 마시는 물 선택에 예민하다는 점을 고려해 지난해 2월부터 백산수 지원을 시작했다. 회사는 병원에서 퇴원 후 통원 치료중인 환아 200가정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서 운영하는 전국 9개의 지원시설에 매달 백산수를 보내고 있다. 현재까지 제공된 백산수 수량은 약 20만 병에 이른다.

이밖에도 농심은 한국소아암부모회가 주관하는 소아암 사회 인식개선 캠페인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측면에서 환아들의 치료와 사회복귀를 돕는데 힘쓰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백산수를 지원받은 환아 가정에서 안심하고 물을 마실 수 있게 되었다고 감사의 인사를 보내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백혈병 소아암 환아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