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삼성생명, '이화·삼성 아카데미' 31기 수료식 개최
박숙영 이화여대 글로벌 미래 평생교육원장(앞줄 왼쪽 6번째), 박진호 삼성생명 상무(앞줄 왼쪽 7번째) 등 참석자들. (사진=삼성생명)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삼성생명이 지난 19일 서울시 서대문구 이화여대에서 삼성생명 컨설턴트 42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화-삼성 아카데미’ 31기 수료식이 열렸다고 20일 밝혔다.

1996년 개설된 이화-삼성 아카데미는 삼성생명에서 보험영업 경력 3년 이하의 우수 컨설턴트 중에서 매 기수 약 40명을 선발해 진행하고 있다. 작년까지 30기수 약 2000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선발된 컨설턴트는 10주간 이화여대 캠퍼스에서 재무·금융·세무부터 인문학 강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강의를 듣게 된다.

이번에 수료식을 가진 42명 컨설턴트들도 올 4월부터 ‘국내경제 전망’, ‘건강트렌드’, ‘조선시대 왕의 리더십’ 등에 관한 내용을 이화여대 교수를 포함한 각 분야 대표 전문 강사로부터 학습했다.

앞서 이번달 13일에는 경력 3년에서 10년 사이 우수 컨설턴트를 대상으로 하는 ‘성대-삼성 명인 MBA 과정’ 6기 개강식이 열리기도 했다.

2014년부터 성균관대와 협력해 운영하고 있는 ‘성대-삼성 명인 MBA 과정’은 고객 니즈에 맞는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마케팅 중심의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경력 10년차 이상 컨설턴트 대상으로는 ‘연대-삼성 금융리더 과정’를 진행하고 있다. 2017년 신설된 ‘연대-삼성 금융리더 과정’은 10주 동안 경제 트렌드, VIP 대상 자산운용 등을 학습함으로써 최고의 컨설턴트들이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강영섭 삼성생명 조직육성팀장 상무는 “컨설턴트들이 금융전문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산학연계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라며 “다양한 교육을 통해 컨설턴트들이 보험설계부터 종합자산관리까지 책임지는 ‘인생금융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