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카드, '마이샵 파트너' QR코드 결제기능 추가
(사진=신한카드)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신한카드는 중소형가맹점주 대상 마케팅 플랫폼인 ‘마이샵 파트너’에 QR코드 기반 간편결제 기능을 추가하는 등 업그레이드를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마이샵 파트너는 가맹점주가 이 애플리케이션에 할인·쿠폰 등의 혜택을 등록하면 신한카드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해당 혜택에 적합한 고객을 매칭해 주는 등 마케팅 정보에 취약한 중소형가맹점주를 위한 앱이다.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QR코드 기반의 간편결제 기능인 ‘QR Pay’ 서비스를 이 앱에 추가했으며, 별도의 단말기 없이 가맹점주와 고객이 스마트폰만 있어도 결제가 가능해졌다.

또한 중소형가맹점주는 신한카드와 가맹점의 직연결을 통해 결제 중간 프로세스가 없어 가맹점수수료 절감 효과도 볼 수 있다. 신한카드는 올해 1월부터 가맹점수수료 절감을 위해 ‘카드사 공통 QR Pay’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마이샵 파트너 QR Pay 서비스는 마이샵 파트너 앱을 다운로드 받아 회원가입 후 이용 등록만 하면 간단하게 사용 가능하다.

등록이 완료되면 가맹점주는 무료로 제공되는 가맹점 비치용 QR코드 키트 또는 마이샵 파트너에서 결제용 QR코드를 생성해 QR Pay 결제를 진행할 수 있다.

특히 마이샵 파트너 QR Pay 서비스는 QR코드 키트를 활용한 고정형 방식은 물론 각 가맹점의 특성에 따라 결제 방식을 선택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가맹점주가 금액을 입력하고 해당 금액의 QR코드를 생성하는 변동형 QR코드 생성 방식과 ▲고객이 신한페이판 앱카드로 QR코드를 생성해 가맹점주가 마이샵 파트너로 스캔하는 방식 등 두 가지 결제 방식을 제공한다.

기존 고정형 방식에서 고객이 QR코드 스캔 후 직접 금액을 입력하던 것을 가맹점주가 금액을 입력할 수 있도록 추가해 고객의 불편을 줄였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마이샵 파트너 업그레이드를 통해 신한카드 고객이 더욱 편리하게 간편결제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라며 “신한카드는 최근 오픈한 터치결제에 이어 QR Pay 서비스도 론칭 하는 등 모바일 기반 오프라인 결제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