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증권
NH투자증권, 농촌마을에 전기레인지 지원사업 실시
(앞줄 왼쪽 3번째부터)유근기 곡성군수, 김종현 두계리 마을이장,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김남희 농협재단 사무총장 등. (사진=NH투자증권)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NH투자증권은 14일 전남 곡성군 고달면 두계리 마을회관에 전기레인지 110여 대를 기부하는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과 농협재단은 전국 농촌 마을공동체에 전기레인지를 지원하는 사업을 올해부터 시작했으며 그 첫걸음으로 곡성군 마을회관에 전기레인지를 지원했다.

전국 도시가스 보급률이 90% 이상임에도 농촌지역의 경우 50% 미만에 불과하고 특히 면·리 단위의 마을회관에는 대부분 LPG를 사용하고 있다. LPG의 경우 안전과 배달 등의 문제로 농촌지역에서 사용하는데 어려움이 많다.

이에 NH투자증권과 농협재단은 어르신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전기레인지를 상하반기 나눠 총 400여 대를 4개 군단위 내 마을회관에 지원할 예정이다.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은 “농촌지역은 고령인구가 대부분이어서 마을회관에서 조리할 때 사고 위험과 유해가스에 노출돼 건강과 안전을 지킬 필요가 많았다”라며 “특히 더운 여름날에는 조리할 때의 열이 더욱 실내를 덥게 해 불편이 많았다.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으로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