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약&바이오 건강&헬스
큐원 상쾌환, '울트라 코리아 2019'에서 젊은 세대와 소통 나서축제서 홍보 부스 운영 및 이벤트 진행
(사진제공=삼양)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숙취해소의 대명사’ 큐원 상쾌환이 젊은 세대들과의 소통에 나섰다.

10일 삼양사에 따르면 큐원 상쾌환이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3일 동안 용인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국내 최대 규모의 EDM(Electronic Dance Music) 페스티벌인 ‘울트라 코리아 2019’에서 홍보 부스를 운영했다.

올해로 8주년을 맞이한 울트라 코리아는 20~30대가 열광하는 음악 장르 중 하나인 EDM을 전면에 내세운 음악 축제다. 매년 10만 명이 넘는 관객을 동원하는 등 아시아를 대표하는 음악 축제로 자리 잡았다.

상쾌환은 행사에 주로 참여하는 20~30대와 소통하기 위해 다양한 게임 및 SNS 참여 이벤트 등을 진행하고 이벤트 참가자에게 상쾌환, 모기퇴치팔찌 등 페스티벌에 유용한 제품과 어바웃미 마스크팩 등의 경품을 증정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특히 상쾌환 부스는 DJ 부스, 턴테이블 등 실제 공연에 사용 되는 장비로 포토존을 구성해 관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앞서 상쾌환은 올해 3월 대학가 로드 샘플링, 대학 엠티 후원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젊은 층과의 소통을 강화했다. 지난달에는 한강 공원에서 야외 활동을 즐기는 소비자들을 찾아가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연령층의 소비자들과 직접 소통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큐원 상쾌환 관계자는 “상쾌환은 젊은 고객들과의 소통을 바탕으로 고객층을 지속적으로 확대해가고 있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현장에서 고객들을 직접 만나 상쾌환의 매력을 알릴 것”이라 밝혔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