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우승 실패했지만...손흥민, 토트넘 최고 평점 '위안'
(사진=AFP 연합)

[뉴스워치=김은정 기자] 토트넘이 우승에 실패했지만 손흥민은 토트넘 선수중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다.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닷컴은 2일(한국시간) 리버풀과 2018-19시즌 유럽챔피언스리그(UCL) 결승에 선발로 출전해 경기가 끝날 때까지 그라운드를 누빈 손흥민에게 평점 6.6점을 줬다.

평점 6.6점은 토트넘 공격수 가운데 최고 평점이다.

원톱으로 선발 출전했음에도 단 한 개의 슈팅도 기록하지 못한 해리 케인이 평점 6.3점에 그쳤고, 델리 알리는 6.4점, 크리스티안 에릭슨은 6.1점으로 손흥민보다 낮은 평가를 받았다.

왼쪽 측면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전반에는 상대 수비진에 막혔지만 후반 들어 날카로운 슛을 하는 등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리버풀 선수 중에서는 선방으로 토트넘의 공세를 막아낸 골키퍼 알리송이 가장 높은 평점 8.7점을 받았고, 페널티 킥으로 2-0 승리의 결승 골을 장식한 무함마드 살라흐가 평점 6.8점을 기록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는 전 후반 1골씩을 넣은 리버풀이 손흥민이 홀로 분전한 토트넘에 2:0 승리를 거둬 우승을 차지했다.

김은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