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구하라 "괴로웠지만 이젠 강해질 것"...日 매체에 심경 밝혀
(연합뉴스)

[뉴스워치=이슈팀] 그룹 카라 출신 가수 구하라(28)가 산케이스포츠, 스포츠 호치 등 일본의 주요 연예매체를 통해 "여러분께 걱정을 끼치고 소란을 일으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최근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것과 관련, 처음으로 심경을 밝힌 것이다.

그는 "건강상태는 회복 중"이라며 "여러 가지 일이 겹쳐서 마음이 괴로웠다. 하지만 이제부터는 마음을 강하게 하고 또 건강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다짐했다.

구하라는 지난 26일 새벽 강남구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상태로 매니저에게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그는 지난해 9월 전 연인 최종범 씨와 갈등을 겪었다. 최 씨가 구하라한테서 폭행당했다고 주장한 사건은 이후 쌍방폭행 논란과 사생활 동영상 유포 논란이 더해지기도 했다.

 

뉴스워치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워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