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CJ제일제당, 日 밀레니얼 세대에게 '비비고' 전파
(사진제공=CJ제일제당)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CJ제일제당이 한식 대표 브랜드 비비고를 앞세워 일본의 밀레니얼 세대에게 한식을 전파했다.

CJ제일제당은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3일 동안 일본 혼슈 치바현 마쿠하리 메세에서 진행한 ‘KCON 2019 JAPAN’에 참가해 ‘테이스트 비비고(Taste bibigo)’ 부스를 운영했다고 20일 밝혔다.

CJ제일제당은 행사 기간 동안 ‘비비콘’과 ‘비비고 만두’ 등 다양한 한식 메뉴를 선보이고 밀레니얼 세대가 즐길 수 있는 게임 이벤트 등도 진행해 한식과 함께 한류문화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제일제당은 ‘테이스트 비비고’에서 ‘비비고 제품’을 활용한 이색 비빔밥인 ‘비비콘’과 ‘비비고만두’, ‘비비고 김스낵’ 등을 샘플링 했다.

‘불고기 비비콘’, ‘김치 비비콘’ 등의 비비콘 제품은 준비된 수량(총 600인분)이 행사 초반에 모두 소진될 만큼 현지 반응이 좋았다. CJ제일제당은 ‘비비콘’에 대한 현장 반응과 소비자 조사를 바탕으로 2020년 일본에 ‘비비콘’을 론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글로벌 전략제품인 ‘비비고 만두’도 길게 줄서서 기다리며 먹을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 CJ제일제당은 구운 ‘고기&야채 왕교자’와 ‘김치 왕교자’를 선보였으며 함께 즐길 수 있는 ‘김치 지짐이’와 ‘해물부추 지짐이’도 내놨다. 현재 일본시장에서 판매중인 지짐이 등 한식을 직접 만들어 먹을 수 있는 ‘비비고 HMR 키트(KIT)’에 대한 반응이 좋다는 점을 반영해 만두와 함께 나만의 한상차림을 만들 수 있도록 한 것이다.

한식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비비고 제품을 경품으로 받을 수 있는 핀볼 게임기를 설치해 재미를 더했다. 또한 SNS 활동이 활발한 일본 밀레니얼 세대를 대상으로 비비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현지 인플루언서를 초대했다. 이들은 다양한 비비고 제품을 시식하는 먹방을 중계해 온라인상에서 비비고와 다양한 한식 메뉴들에 관심이 모였다.

CJ제일제당 박은선 비비고담당 부장은 “KCON, MAMA 등에서 대중문화와 어우러지는 마케팅 활동을 통해 밀레니얼 세대에게 글로벌 한식 브랜드 ‘비비고’의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라고 설명하고 “현장에서 얻은 반응과 평가 등을 바탕으로 현지 입맛을 사로 잡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