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상생워치] 협력사와 소통하는 자리 마련한 유통업계GS리테일 '유어스데이'·샘표 '동반성장을 위한 식품안전포럼' 개최
사진은 지난 2017년 5월 진행된 유어스데이에서 GS리테일과 파트너사 임직원들이 양재천 트래킹 출발 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GS리테일)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국내 유통업계가 협력사와 함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공유하고 서로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업계는 원활한 소통을 위해 마련한 자리에서 협력사와 상생을 다짐했다. 그동안 8년 이상 지속적으로 협력사와의 시간을 가지며 동반 성장의 기틀을 다져왔다.

GS리테일, 파트너사와 소통하는 ‘유어스(YOU US)데이’ 진행

GS리테일이 파트너사 임직원들과 한 자리에 모여 소통하는 시간을 가진다.

GS리테일이 17일 GS25와 GS수퍼마켓, 랄라블라에 상품을 공급하는 224개 파트너사 임직원들과 함께 소통하는 ‘유어스(YOU US)데이’를 난지노을공원에서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파트너사의 대표 및 임직원 480여 명과 GS리테일의 임직원 190여 명 등 총 670명이 참여해 난지노을공원 트래킹 후 식사를 즐기며 서로의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진다.

‘유어스(YOU US)’는 GS리테일이 지난 2016년에 선보인 통합 자체(PB)브랜드로 소비자를 생각하는 GS리테일의 마음과 회사를 믿는 소비자의 선택이 하나돼 큰 행복을 이루고 비로소 우리가 되는 것을 의미한다.

앞서 GS리테일은 지난 2012년부터 8년째 GS25와 GS수퍼마켓 파트너사 임직원과 GS리테일 임직원이 한 자리에 모여 서로를 이해하고 격려하기 위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랄라블라의 파트너사 임직원 45명도 참석했다.

GS리테일 관계자는 “GS리테일은 파트너사와의 원활한 소통을 통한 신뢰 구축이 동반성장과 상호 경쟁력 강화와 연결된다는 믿음으로 행사를 진행해오고 있다”며 “8년 동안 이어지고 있는 파트너사와 GS리테일 화합의 날은 서로를 생각하는 마음이 모여 비로소 ‘우리’가 되는 날을 의미한다”고 전했다.

샘표는 지난 16일 협력업체와 '동반성장을 위한 식품안전 포럼을 개최했다. (사진제공=샘표)

샘표, 협력사와 ‘동반성장을 위한 식품안전포럼’ 개최

샘표가 지난 16일 오송에 위치한 우리발효연구중심에서 25개 협력업체 관계자들과 ‘동반성장을 위한 식품안전포럼’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올해로 10년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최근 식품 안전 이슈가 꾸준히 발생하는 가운데 품질 경쟁력 강화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한편 협력업체와의 동반자적 관계를 강화하고 상생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포럼에서는 품질 이슈 및 개선 방안에 대해 논의하며 현업에서 발생하는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공유했다. 샘표는 이번 행사에서 나온 의견을 적극 수렴해 품질 컨설팅, 위생 교육, 외부 전문가 교육 등 보다 효과적이고 실질적인 지원책을 강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식품 정책 및 관련 법규에 대해 설명하고 최근에 발생한 식품 안전 이슈 및 대비 방법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

샘표식품 구원회 식품안전연구센터장은 “샘표와 협력사는 함께 노력하고 발전하는 중요한 파트너이며 협력업체의 경쟁력이 곧 샘표의 경쟁력”이라며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동반성장과 상생 협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