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우리은행, '우리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 출시
(사진=우리은행)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우리은행은 삼성 페이(Samsung Pay)에서 365일 높은 환율 우대율로 환전 신청 가능한 ‘우리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우리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에서 환전 가능한 통화는 주요통화(USD, EUR, JPY)를 포함해 15종이며 환전 가능금액은 원화기준으로 일 최대 100만원이다.

환율우대는 원화(KRW) 지불 방법에 따라 달리 적용된다. 삼성 페이를 통해 우리은행 계좌에서 지불된 경우 주요통화 80%·기타통화 40%의 환율우대가 적용되며 가상계좌로 지불된 경우 주요통화 70%·기타통화 30%의 환율우대가 적용된다.

외화 실물 수령은 환전 신청 시 선택한 영업점에서 신청일 다음 영업일부터 가능하다. 인천 및 김포공항 영업점에서는 주요 통화에 한해 신청일에 수령할 수 있다.

또한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오는 8월말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 이용 시 원화 지불 방법에 관계 없이 주요통화 85%·기타통화 45%의 환율우대가 적용된다. 특히 다음달 12일까지 주요통화 최초 1회 환전에 한해 100%의 환율우대가 적용된다.

또 삼성 페이를 통해 우리은행 계좌 개설과 우리 체크카드 발급 신청을 한 고객에게는 무료 여행자보험이 제공되며 발급받은 체크카드를 삼성 페이에 등록하고 이를 이용해 이벤트 기간 온·오프라인 결제 2회를 완료한 고객에게는 캐시백 5000원이 제공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IT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고객의 편의와 혜택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