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한전, 1분기 영업손실 6,299억 기록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김은정 기자] 한전은 올해 1분기 6,299억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한전은 이날 1분기 결산 잠정실적 공시를 통해 이같이 공개했다.

한전은 "원전 이용률 상승과 발전자회사의 석탄 발전량 감소 등으로 연료비는 4000억원 감소 했지만 "판매량 감소로 전기판매수익이 감소(0.3조원) 했고, 국제 연료가 상승으로 민간발전사로부터의  전력구입비가 증가(0.7조원)했다"고 밝혔다.

김은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