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하나금융, 인비테이셔널 골프대회 갤러리 티켓 이벤트 실시
2018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우승자 박상현 프로가 우승트로피에 입을 맞추고 있다. (사진=하나금융그룹)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하나금융그룹은 오는 6월 13일부터 한국, 중국, 일본의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각국의 명예를 걸고 각축을 벌일 ‘2019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골프대회’의 갤러리 티켓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경기도 용인시 88CC에서 개막을 준비중인 이 대회에는 지난해 우승자인 박상현 선수를 비롯해 한국, 중국, 일본에서 약 144명의 정상급 선수들이 출전할 계획이다.

이 대회는 지난 2010년까지 열렸던 ‘한중투어 KEB외환은행 인비테이셔널’을 2018년부터 계승해 그 의미를 좀 더 확대하고 발전시켰다.

후원사인 하나금융그룹은 2005년 한국오픈골프선수권을 시작으로 골프대회 후원을 시작했다. 이어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과 아시안투어 하나은행 베트남 마스터스 등을 후원하며 국내외 남녀 투어를 모두 아우르는 신선한 마케팅으로 골프대회의 새로운 트렌드를 이끌어 왔다.

이번 대회는 ‘아시아의 메이저’를 목표로 한 발 더 다가갈 계획을 가지고 있으며 향후 3개국을 돌면서 투어 교류를 통해 대회를 개최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이에 갤러리들의 편의 증진을 위해 갤러리 티켓 이벤트를 진행한다. 올해 티켓은 주중 일일권(2만원), 주말권(2만원)으로 구성됐으며 현장 구입시 KEB하나은행 통장 소지자는 50% 할인되고 국가 유공자는 동반 4인까지 무료입장이 가능하며 미취학 아동 역시 무료입장 된다. 인터파크와 현장 판매로도 구입이 가능하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