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지구촌
'채용비리' 檢수사 받던 연세의료원 간부 숨진채 발견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이슈팀] 지난 11일 오후 6시 51분께 서울 서대문구 연세의료원 사무실에서 이 의료원 간부 직원 A씨(59)가 숨진채 발견됐다. A씨는 채용비리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던 중이었다.

A씨는 당시 병원 직원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으며 경찰이 출동 후 확인했을 때는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

경찰은 현장에서 별다른 범죄 혐의점이 확인되지 않은 데다 사무실에서 유서가 발견된 점으로 미뤄 A씨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조사 중이다.

의정부지검은 지난달 초 연세대 의료원 채용 비리 혐의로 A씨를 소환 조사한 데 이어 같은 달 말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A씨가 사망함에 따라 '공소권 없음'으로 사건을 종결 처리할 예정이다.

뉴스워치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워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