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롯데 노조, 강원도 산불 구호성금 1천만원 전달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는 지난 3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방문해 강원 산불 피해 복구 성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사진은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 강석윤 의장(앞줄 가운데)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김진월 본부장(강석윤 의장 오른쪽) (사진제공=롯데)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는 지난 3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방문해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한 성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롯데그룹 노조협의회는 롯데칠성·롯데마트·롯데월드 등 20개의 롯데 계열사 노동조합이 참여하는 협의체다. 이 노조협의회는 재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조합원들을 대상으로 자발적인 모금활동을 펼쳐 왔다. 이번에 모은 성금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긴급 생활안전자금, 피해 시설 복구 등 피해 지역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활용될 예정이다.

앞서 롯데는 이미 그룹 차원에서 산불 피해 지역의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총 10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롯데 유통사업 부문은 지난해 행정안전부, 전국재해 구호협회와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연간 6억원 규모의 재해 긴급구호자금을 운용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산불이 발생한 지난 4월 4일부터 즉시 피해 지역에 대한 구호체계를 가동하고 있다. 여기에 피해의 심각성을 고려해 지난 롯데는 4월 7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4억원의 성금을 추가로 기부했다.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 강석윤 의장은 “갑작스런 재해로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는 이재민들에게 미력하게나마 도움이 되고자 얼마 전 회사 차원의 지원금과는 별도로 조합원들의 뜻을 모아 성금을 마련하게됐다”며 “하루빨리 피해 지역이 복구되어 주민들이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