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은행, 상반기 신입행원 350명 채용...올 채용계획 발표2019년 연간 1,000명 채용
(사진제공=신한은행)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상반기 신입행원 350명 및 전문인력 등을 포함, 전년대비 채용규모를 100명 확대해 연간 총 1,000명을 채용한다고 25일 밝혔다.

신한은행에 따르면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우수 인재를 확보하기 위해 올 채용 목표를 ‘창의융합형 인재 확보’로 설정, 상경·공학·인문학 등 다양한 전공과 배경지식을 바탕으로 창의적인 사고를 할 수 있는 인재를 채용할 계획이다.

특히 전통적 은행에서 디지털 기업으로 변모하기 위해 디지털/ICT 분야 우수 인재 확보가 중요해짐에 따라AI(인공지능) 사업을 추진하던 ICT출신의 디지털 전문가를 채용팀장으로 선발하고 디지털/ICT 분야에 새로운 채용 방식을 도입하기로 했다.

먼저 디지털/ICT 분야 채용을 연중 수시 채용으로 전환하고 필요 직무별 우수 인재를 적기에 채용할 수 있는 ‘디지털/ICT신한인채용위크’를 신설하기로 했다. 또한 디지털/ICT 전공자뿐 아니라 관련 직무경험을 보유한 경력직(사회초년생) 및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 예정자까지 다양한 인재를 채용할 예정이다.

학력보다는 직무역량에 초점을 두고 디지털과 ICT 역량을 검증할 수 있도록 코딩능력평가 등 실습 전형을 새롭게 도입하고 특히 ICT분야에 대해서는 특성화고 대상채용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번 상반기 채용은 ▲개인금융 ▲기업/WM ▲디지털/ICT 분야로 구분해 진행하며 총 350여 명의 신입 행원을 선발할 계획이다. 개인금융과 기업/WM 분야는 ▲서류전형 ▲필기전형 ▲직무적합도면접 ▲최종면접 과정으로 진행되며 기업/WM 분야 지원자에 대해서는 논리적·융합적 사고 능력 등을 평가하는 디지털 역량 평가가 새롭게 도입된다. 디지털/ICT 분야는 ▲서류전형 ▲1차면접(코딩능력평가 포함) ▲최종면접 과정으로 채용이 진행된다.

채용 서류접수는 25일 오후부터 오는 5월 12일 24시까지 신한은행 채용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채용은 금융권 취업 준비생뿐만 아니라 디지털 및 ICT 관련 전공자에게도 좋은 기회가 될 것” 이라며 “채용공고 내 전형과정을 꼼꼼히 살펴보고 해당 분야에 지원한 이유와 본인의 역량 등을 충분히 고민한다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앞으로도 양질의 청년 일자리 창출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해 나갈 계획이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