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레저·헬스
효성, 세빛섬 봄꽃 축제 '세빛 스프링 블라썸' 개최
매일 사랑이 꽃핀다는 의미의 3,650송이 LED 장미정원 (사진제공=효성)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효성이 운영하는 수상 문화 공간 세빛섬이 한강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들을 위해 내달 26일까지 한 달 여간 봄꽃축제 ‘세빛 스프링 블라썸’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세빛섬에서 개최하는 봄꽃축제에서는 3,650송이의 LED 장미 정원과 장미로 만든 터널 등을 볼 수 있다.

축제 기간 중 매주 금·토·일요일에는 핸드메이드 상품을 판매하는 ‘세빛 플리마켓’이 열린다. 주말 저녁에는 플리지(PLZY), 파랑망또, 천석만 등 실력파 인디 뮤지션들의 봄꽃 버스킹 공연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세빛섬은 어린이날을 맞아 5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 동안 아이를 동반한 방문객을 위해 마술쇼, 마임공연 등 아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를 실시한다. 같은 날 저녁에는 불꽃놀이가 진행될 예정이다.

세빛섬 관계자는 “세빛섬을 찾는 분들이 바쁜 일상 속에서 잠깐이나마 여유를 갖고 봄을 맘껏 즐기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계절에 맞는 축제를 준비해 한강을 찾는 시민과 고객들이 계절마다 색다른 분위기를 느끼실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