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패션·뷰티
아모레퍼시픽 프리메라, '2019 러브 디 어스' 생태습지 캠페인 개최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아모레퍼시픽의 화장품 브랜드 프리메라가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3일 동안 성수동 카페 어반 소스에서 ‘2019 러브 디 어스(Love the Earth)’ 생태습지 캠페인 행사를 열었다.

‘2019 러브 디 어스’ 행사에서는 지구 생명의 원천인 생태습지의 중요성을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생태습지 체험 행사가 마련됐다. 프리메라는 생태습지 체험존과 이벤트존, 포토존 등을 마련해 도심 속에서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순천만 생태습지에 서식하고 있는 수달, 붉은 발말똥게와 농게 등 동물을 테마로 한 체험존이 눈길을 끌었다.

또한 프리메라는 이번 행사에서 지구 사랑을 실천하기 위한 이끼 액자와 텀블러 백 만들기 등 참여형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프리메라 브랜드 매니저 이지연 상무는 “프리메라의 러브 디 어스 캠페인은 2012년부터 8년째 진행하는 브랜드 대표 친환경 캠페인으로 이번 행사는 도심 속에서 생태습지를 경험하고 생태습지에 서식하는 동물을 통해 보다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마련했다”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