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정치·행정
우즈벡 방문 文대통령, 원격협진 시연회 참석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김도형 기자] 중앙아시아 3국을 국빈 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켄트에 위치한 '타슈켄트 인하대'를 방문, 양국 의료진 간 원격협진 시연회에 참석했다.

이날 시연은 한국의 인하대병원에서 진료를 받고 귀국한 환자를 대상으로 X-레이 영상과 심전도 검사결과 등을 의료진 간 확인·협의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시연 후 한 환자는 문 대통령에게 "진료의사를 통해 건강상태를 확인받으니 더욱 안심된다"며 만족해했다.

문 대통령은 "우즈베키스탄은 한국에서의 해외 원격진료가 가능하도록 한국 의사면허를 인정하고 있고, 우즈베키스탄 국민도 원격의료 등 e-헬스에 대한 관심·수요가 커 양국 간 보건의료 협력을 위해 더없이 좋은 환경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또 "양국 간 보건의료 협력이 양국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나아가 인접한 다른 중앙아시아 국가까지 확대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e-헬스는 전 세계적으로 가장 유망한 미래산업 중 하나로, 양국이 의료분야 4차 산업혁명에도 함께 대응하는 전략적 파트너가 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김도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