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분양
한화건설, 오는 19일 '수지 동천 꿈에그린' 견본 주택 오픈
'수지 동천 꿈에그린' 투시도(사진제공=한화건설)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한화건설이 오는 19일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349-10번지에 위치한 ‘수지 동천 꿈에그린’의 견본 주택을 오픈하고 본격 분양일정에 돌입한다고 18일 밝혔다.

꿈에그린 아파트 단지는 지하 3층부터 지상 29층까지 이뤄진 4개의 아파트(293세대)와 오피스텔(207실)로 구성된다. 

아파트 전용면적 별 가구 수는 △74㎡ 148가구 △84㎡ 145가구로 모든 세대가 수요자에게 가장 선호도 높은 전용 84㎡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되어 있다. 오피스텔은 전용 33~57㎡로 투룸 위주의 주거형 평면으로 설계됐다. 

‘수지 동천 꿈에그린’이 위치한 동천지구는 단지에서 약 10분 거리인 신분당선 동천역과 인근 고속도로를 통해 편리한 교통 환경을 가지고 있다. 판교역까지  3정거장, 강남역 7정거장으로 강남역은 22분 안에 도착한다. 

이와 같이 빠른 교통 체계로 입주자들은 강남·분당·판교의 백화점, 병원 등의 생활시설을 누릴 수 있다. 

또한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교육 및 환경 인프라도 조성돼 있다. 아파트 인근에 동천초, 손곡중, 한빛중 등의 학군이 있어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또한 광교산, 동천체육공원, 수지체육공원 등이 이용 가능하다.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한화건설이 강점을 가지고 있는 복합단지인 만큼 상품성도 뛰어나다. 

아파트는 세대 내 천정(기본 2.4m, 우물 천정 2.53m)을 높여 개방감을 극대화했으며 외부 미세먼지를 차단하고 창문을 열지 않아도 신선한 공기를 공급할 수 있는 실내 환기 시스템이 설치된다.

한화건설 이재호 분양소장은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신분당선 동천역 도보거리라는 입지 특성뿐 아니라, 입주자 편의를 고려한 세심한 상품성 때문에 많은 실수요자들이 관심을 가지고 문의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파트는 오는 2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4일 1순위 해당 지역부터 25일 1순위 기타 지역, 26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는 5월 3일 발표하며 계약은 5월 14일부터 사흘간 진행될 예정이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