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손흥민, 월드클래스 증명했다"...챔스리그 맨시티전 2골 작렬팀 4강 진출 견인...아약스와 일전
손흥민(토트넘)이 18일 오전 (한국시간) 열린 유럽 챔피언스리그 8강 맨시티와의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트렸다.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강민수 기자] 손흥민(27·토트넘)은 역시 월드클래스였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시티 오브 맨체스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시티와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전반 7분과 10분 연속골을 터트렸다.

토트넘은 이날 맨시티에 3-4로 졌지만 손흥민의 멀티골 활약에 힘입어 1,2차전 합계 4대4 동률을 기록, 원정 다득점 원칙으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앞서 토트넘은 8강 1차전 홈 경기에서 손흥민의 결승골로 1대0으로 승리했었다.

토트넘은 아약스(네덜란드)와 4강전에서 만나 결승 진출을 다툰다.

손흥민은 이날 멀티골로 또 시즌 20호골 달성에도 성공, 2016-2017 시즌에 작성한 자신의 프리미어리그 개인 통산 최다골(21골)에 1골 차로 바짝 다가섰다.

다만 손흥민은 후반 3분 옐로카드를 받아 경고누적으로 아약스와 4강 1차전에는 결장한다.

 

강민수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