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롯데홈쇼핑,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오디오북' 전달식 가져
앞줄 왼쪽 네 번째부터 한국장애인재단 이성규 이사장, 롯데홈쇼핑 김재겸 지원본부장, 서울맹학교 김은주 교장 (사진제공=롯데홈쇼핑)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롯데홈쇼핑은 오늘(17일) 국립 서울맹학교에서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오디오북’ 전달식을 가졌다.

롯데홈쇼핑은 이날 행사에서 홈쇼핑 쇼호스트와 방송 전문가 20여 명의 자발적 참여로 제작한 음성도서를 전달했다. 이어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교육용 점자 라벨기도 기증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5년부터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음성도서 제작 사업 ‘드림보이스’를 운영하고 있다. 드림보이스 사업은 쇼호스트와 방송 전문가들이 재능 기부를 통해 동화를 녹음한 음성도서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롯데홈쇼핑은 현재까지 80편의 동화를 녹음한 음성 동화책 2,200세트를 복지시설 600여 곳에 기증했다. 

롯데홈쇼핑 김재겸 지원본부장은 “읽기 학습에 어려움이 있는 시각장애 아동들을 위해 2015년부터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로 음성동화책을 제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방송 사업 특성을 살린 사회 공헌활동을 적극 강화해 나눔을 실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