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강정호, 드디어 터졌다...시즌 2호 홈런 작렬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가 8경기만에 시즌2호 홈런을 기록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강민수 기자]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마침내 시즌 2호 홈런을 작렬했다.

8경기만에 침묵을 깨고 홈런과 안타를 터트렸다.

강정호는 17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의 코메리카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전에서 6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 1-0으로 앞선 4회 초 2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강정호는 1사 1루에서 디트로이트 선발투수 매슈 보이드의 초구를 잡아당겨 좌중간 담장을 넘겼다.

지난 4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전 홈런 이후 다시 한번 터진 강정호의 시즌 2호 홈런이다.

강정호는 앞서 1회 초 첫 타석에서는 좌전 안타를 치고 나갔다. 강정호는 지난 6일 신시내티 레즈전 이후 7경기 연속 침묵했고, 15일 경기에는 결장했다.

강민수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