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KB국민은행, 장애대학생을 위한 디지털학습기구 전달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새내기 장애대학생 133명에게 디지털학습기구를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제 39회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개최된 이번 행사에는 성채현 KB국민은행 소비자브랜드전략그룹대표, 홍순봉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상임대표, 장애대학생, 학부모 등 총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이날 새내기 장애대학생들에게 노트북, 태블릿PC, PC센스리더(화면낭독프로그램) 등 최신 디지털학습기구를 전달했다.

장애대학생의 비율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대학교 내 학습환경은 아직 열악한 경우가 많다. 이에 KB국민은행은 새내기 장애대학생이 또래 학생들과 동등한 환경에서 학업에 집중할 수 있는 교육여건을 만들어주기 위해 지난 2009년부터 2018년까지 총 1,183명에게 디지털학습기구를 지원해왔다.

노트북을 지원 받은 한 학생은 “대학교 합격의 기쁨도 잠시 일반학생과 처한 환경이 달라 앞으로 대학교 생활을 어떻게 해야 할지 솔직히 막막했었다”며 “오늘 받은 노트북으로 전공 공부를 열심히 해 사회에 보답하는 사람이 되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성채현 KB국민은행 소비자브랜드전략그룹대표는 “우리 새내기 학생들이 학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고 원하는 꿈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장애가정 청소년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는 ‘KB두드림스타’ 사업을 통해 청소년들이 우리 사회의 건강한 구성원으로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