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레저·헬스
하이트 진로, '2019 이슬라이브 페스티벌' 개최내달 11일 가평군 자라섬에서 열려
(사진=하이트 진로)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오는 5월 11일 경기도 가평군 자라섬에서 소주 뮤직페스티벌 ‘2019 이슬라이브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2019 이슬라이브 페스티벌은 올해로 두번째를 맞이한다. 이 페스티벌은 지난해 처음 개최돼 국내 최정상급 아티스트의 공연을 비롯,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먹거리와 체험 이벤트를 제공했다. 

올해 페스티벌의 공연은 지난해에 비해 더욱 화려한 라인업으로 구성됐다.  공연 가수로는 참이슬 전속모델 아이린이 속한 레드벨벳, 에이핑크, 다비치, 사이먼 도미닉, 에일리 등의 티켓 파워가 강한 인기 아티스트들이 있다.

공연 외에도 참이슬 브랜드 존과 이슬포차 거리 등을 마련해 방문객들이 다양한 방법으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참이슬 브랜드 존은 인기 굿즈(goods) 판매는 물론 이슬잔 캔들 만들기 등의 체험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야외 포장마차 컨셉의 이슬포차 스트리트에서는 방문객들이 하이트 진로의 모든 주류와 함께 다양한 안주도 맛 볼 수 있다.

페스티벌 입장 티켓은 15일 오후 12시부터 인터파크와 멜론티켓을 통해 판매한다. 가격은 1만원으로 지난 11일 연 얼리버드 티켓은 오픈한지 1분 만에 1,000장이 완판됐다.

하이트진로 오성택 마케팅실 상무는 “이슬라이브 페스티벌은 최초이자 유일의 소주 브랜드 음악 페스티벌로, 지난 해 보내주신 뜨거운 호응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강력해진 라인업과 젊고 세련된 구성으로 준비했다”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