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 레저·헬스
현대IT&E, LG유플러스와 ‘U+멤버십’ 제휴 체결
사진=현대IT&E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IT전문기업 현대IT&E는 LG유플러스와 제휴를 통해 VR스테이션 전용 상품(이용권) 및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새롭게 출시되는 VR스테이션 LG유플러스 멤버십 고객 전용 ‘U+ 빅5’ 이용권은 총 5개의 VR콘텐츠(어트랙션)을 2만5000원에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3시간 동안 VR스테이션을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는 자유이용권은 약 50% 할인한 주중 2만8000원, 주말 3만2000원에 내놨다.

‘U+ 빅5’ 이용권과 자유이용권은 LG유플러스 멤버십 가입자를 포함해 동반 1인까지 동일한 혜택을 제공한다. VR스테이션 강남점 현장에서만 구매할 수 있다.

현대IT&E 관계자는 “LG유플러스와를 비롯해 멤버십 제도를 운영하고 있는 다양한 업체와의 제휴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며 “고객들이 부담 없이 도심에서 VR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이색 복합 문화 공간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VR스테이션’은 서울 신분당선 강남역 인근에 위치한 국내 최대 규모의 VR테마파크로 국내외 유명 VR콘텐츠 20여 종을 운영하고 있다.

현대IT&E는 이 달 말까지 고객들이 부담 없이 VR스테이션을 이용할 수 있도록 신규 이용권 ‘빅3’와 ‘빅1’ 이용권을 출시했다. ‘빅3’는 대인 2만원, 청소년 및 소인 1만5000원이며 ‘빅1’은 1만원이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